남성 패션 매거진 ‘지큐 코리아(GQ KOREA)’에 모델디렉터스(대표 신영운) 소속 신인모델 장서하가 화보를 장식했다.

올해 20주년을 맞은 GQ에서 골똘하고, 각별한 젊음의 뒷모습(BACK SIDE)에 관한 화보촬영에 나선 장서하는 금발머리의 개성을 보여주고 있다.

한편, 장서하는 지난 2월 패션 매거진 ‘더블유 코리아(W KOREA)’에 이어 ‘지큐 코리아(GQ KOREA)’를 연달아 촬영하면서 이목을 끌고 있다.

출처 : 투데이코리아 (http://www.todaykorea.co.kr)